삼성 모니터 CX206BW의 A/S 사용기

아버지 사용중인 모니터 CX206BW가 얼마 전부터 문제가 발생하였다.
모니터를 키면 초반 몇 분 동안 모니터가 켜졌다 꺼졌다가 계속 반복되었다.
모니터 수리를 위해 A/S 센터에 가지고 가셨는데 A/S 서비스 센터 직원이 “보드를 갈아야 하는데 수리비가 40,000원 정도 이다.”라고 말을 했단다.
상식적으로 요즘 모니터 한대 구입하는데 100,000원 정도이면 구입을 할 수 있는데 구형 모니터를 40,000을 지불하고 고칠 사람은 없다.
아버지가 노인이므로 시세를 잘 모르실 거라 생각하고 부당하게 A/S 비용을 청구한 듯 한데 아버지가 바로 나에게 전화를 하셨고 나는 수리를 하지 말라고 말씀 드렸다.
아버지는 모니터를 쓰실 때 까지 쓰신다고 하셨는데 그 깜박임의 횟수가 갈 수록 늘어나 도저히 사용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.
자식 된 도리로서 그 모습을 지켜보기 힘들어 새 모니터를 사드리고 고장이난 삼성 모니터를 가져왔다.
모니터를 켜보니 역시 한참 깜박인다.
인터넷 검색을 해 보았다.
이모델 recall 들어가야 할 정도로 잘못된 부품(캐패시터)을 사용한 것 같다.
같은 증상만 해도 여러 건 이다.
이 모델의 문제점이 어느 정도인지 참고로 하단 url을 링크를 건다.
많은 사람들이 같은 증상으로 이 모니터의 고장을 경험 했을 것이다.
http://www.google.com/webhp?hl=ko#sclient=psy-ab&hl=ko&site=webhp&source=hp&q=cx206bw+%EC%A0%84%EC%9B%90+%EA%B9%9C%EB%B0%96%EC%9E%84&pbx=1&oq=cx206bw+%EC%A0%84%EC%9B%90+%EA%B9%9C%EB%B0%96%EC%9E%84&aq=f&aqi=&aql=&gs_sm=e&gs_upl=5985l14982l1l15143l35l20l6l0l0l6l365l3368l2.12.4.2l26l0&bav=on.2,or.r_gc.r_pw.,cf.osb&fp=f4f8eb53ee1a73fd&biw=1858&bih=1022
결국 모니터를 뜯어보았다.
image
보이는 바와 같이 불룩하게 부풀어 오른 Capacitor가 눈에 들어왔다.
비 전공자인 내가 한눈에 봐도 이게 문제임을 알 수 있다.
하물며 이것을 A/S기사가 모른다는 것은 A/S 기사의 자질문제이거나 아니면 알면서도 과다한 요금을 청구하기 위한 상술이다.
이 부품이 얼마인지 인터넷으로 가격을 검색 해 보았다.
개당 400원 정도이면 구매가 가능하다.
이거 2개를 갈면 고칠 수 있는 모니터를 4만원을 달라니…
부품도 없고 해서 집에 있는 삼성 CRT 모니터를 뜯어버렸다.
image
갈아야 할 Capacitor는 내압이 25v이고 기존 CRT 모니터 Capacitor는 내압이 16v 이다.
하지만 그냥 과감히 갈아 보기로 했다.
image
image
교환하고 나니 너무나 작동이 잘 된다.
예전 삼성의 서비스는 최상이었다.
정말 고객 중심이었고 서비스 때문에 삼성 제품을 선택했다.
하지만 지금의 삼성 서비스는 사후관리라기 보다는 사후 돈벌이로 전락한 느낌이다.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

ASP에서 C# 언어로 만든 DLL 호출

안드로이드 스튜디오를 설치 후 필수로 사용되는 플러그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