건축학 개론을 보고…

90년대 초 중반 전람회 노래 기억의 습작이 흐르던 아련한 첫사랑 이야기

지금 30대 후반 ~ 40대 초반의 사람들에게는 자신의 추억을 하나둘 꺼내 회상하게 할까?
황순원의 소나기가 떠오르는 주인공들의 순수한 사랑 이야기가 여운을 남긴다.
 image
 image
여주인공의 어린 시절으로 열연한 수지양…
첫 영화 치고는 매우 훌륭하게 소화를 해 냈다고 본다.
다만 한가인씨가 나왔을 때 성형을 너무 많이 했나 싶을 정도로 주인공의 얼굴과 매치가 안되어 보는 내내 혼란 스러웠다.
 image
캐스팅에 한가인씨가 아닌 전지현씨가 되었다면 좀 더 자연 스러웠을 듯 한데…
image









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

ASP에서 C# 언어로 만든 DLL 호출

안드로이드 스튜디오를 설치 후 필수로 사용되는 플러그인